성경에서 본 멸망자는 누구인가

본문 : 살후 2장

멸망자는 선민을 배도하게 하고 멸망시킨 사단의 목자였다(창 3:1-19).

성경에서 본바, 시대마다 존재했던 배도자는 하나님을 믿는 선민이었고, 배도하게 된 것은 사단의 목자의 미혹으로 인함이었다. 아담 때의 뱀(사단)과 하와, 그리고초림 때의 뱀 바리새인 목자와 예루살렘 선민 사이의 사건이 출현하는 순서는 배도의 일, 멸망의 일이며, 그 후에 구원의 일이 있다(살후 2:1-4).

신은 두 종류가 있으니, 하나는 생명의 말씀으로 창조하는 하나님의 신이요, 다른 하나는 생명을 죽이는 독을 가진 마귀의 신이다. 이 두 가지 신을 알게 한 것이 성경이다.

창조받은 사람이 하나님의 말씀을 지키지 않고, 하와같이 사단에게 미혹받아 사단의 말을 믿음으로 사단의 악신이 들어가 죽게 되었고, 사람은 아담 안에서다 죽은 자가 된 것이다. 그 이유는 죄의 유전자로 났기 때문이다. 동물들을 보라. 순종(純種)이 아닌, 다른 종류와 교배되어 난 잡종(雜種)은 그 모양과 색이 다르다.

사람은 다 옛것을 뽑고 새것을 심어야 하고, 옛 집을 파괴하고 새 집 곧 성령의 집을 지어야 한다(렘 1:10). 목자라 해서 다 하나님의 목자가 아니고 성도라 해서 다 하나님의 성도가 아니며, 그 속에 들어 있는 신에 의해 그 소속이 정해진다(롬 8:1-14 참고). 하나님의 강림을 바라며 금식하고 십일조를 내며 기도한 초림 때의 선민의 목자와 장로들이 하나님과 하나 된 예수를 핍박하고 죽였다. 이들이 하나님의 소속이겠는가? 아니라면 어떤 신의 소속이겠는가?

주 재림 때 사건인 계시록 16장에서 본바, 악령들이 하나님과 싸우기 위해 천하의 임금 곧 목자들을 아마겟돈(영적 전쟁터)으로 모은다고 기록되어 있다. 이 어찌 초림 때와 같지 않다고 하겠는가?

멸망이란 말은 어디서 어디까지를 말한 것인가? 멸했다, 망했다고 하면, ‘누가, 언제, 어디서, 어떻게, 무엇을, 왜 했나?’고 할 것이다. 아담의 세계가 홍수로 멸망받았고, 가나안의 세계가 멸망받았고, 육적 이스라엘이 초림 예수님 때 멸망받았다. 이는 하나님이 멸망시킨 것이 아닌가 할 것이다. 그러나 그것이 아니다. 육체가 멸하기 전에 그들의 죄가 먼저 그들의 영을 죽이고 멸한 것이었다. 아담이 선악과를 먹은 그 때부터 죽은 것이었고, 가나안이 이방 신을 섬긴 그 때부터 죽은 것이었으며, 이스라엘이 이방 신에게 경배한 그 때부터 멸망받은 것이었다. 하나님과 예수님은 사람을 그 죄로 심판하신 것이었다.

사단이 선민을 미혹하여 죄를 짓게 한 것이 곧 멸망시킨 것이다. 이로 인해 하늘에 속했던 선민 해·달·별이 땅으로 떨어졌으니, 이는 선민이 사단에 의해 멸망당한 것이다. 사단의 악독을 받은 그 때로 그들의 영이 죽었으니 멸망인 것이다. 하나님의 소속이었다가 사단의 씨와 신을 받았으니 하나님의 소속에서 끝난 멸망이요, 이 때부터 사단의 소속이 되었으니 사단의 포로가 된 것이다. 이와 같이 한 시대가 끝나는 것이 세상 끝, 곧 종말이다. 이는 하나님에게서 끝나는 것을 말한다. 계시록 13장에 하늘 장막의 성도가 사단의 목자(7머리와 10뿔)에게 표 받고 경배함으로 사단의 소속이 되었다. 이는 하나님 소속에서 끝난 것이니 멸망받은 것이다.

사도 바울이 데살로니가후서 2장에 배도·멸망·구원에 대해 설명한 것은 출현 순리를 말한 것이며, 이 때 멸망은 배도자 곧 선민을 멸망시키는 것을 말한 것이다. 성경 전장(全章)과 계시록에서 말한 멸망자는 하나님의 장막에 침노하여 성도들을 멸망시켰다.

하나님과 성경(약속의 말씀)을 믿고 지키는 사람이라면, 계시록 전장과 계시록 13장에서일어나는 사건을 보고도 어찌 알지 못했다 할 수가 있겠는가? 멸망자는 사단의 소속 목자이며, 멸망받은 자는 성경에 기록된 배도자인 선민이었다. 이후 마지막으로 멸망받을 원수는 사망이다(고전 15:26). 이는 구원자인 이긴 자에 의해 멸망받게 된다. 이 때는 생명이신 하나님께서 세상을 통치하시게 된다(계 19:6).

사람들이 하나님과 구원에 대해 관심이 없기 때문에, 성경의 약속을 알기를 원치 않는 것 같다. 한 시대가 끝나는 것은 멸망자인 마귀 신의 목자로 인한 것이며, 새 시대가 다시 서게 되는 것은 선천이 부패하여 멸망받았기 때문에 다시 창조하는 것이다. 배도자·멸망자·구원자를 알지 못하면 구원은 없다. 계시록은 이들을 알게 한 것이다. 초림 때의 배도자·멸망자·구원자를 알면 재림 때의 배도자·멸망자·구원자를 알 것이다.

유의해야 할 것은, 계시록(신약 성경)에 기록된 내용의 말씀이 말세 때 곧 자기에게 해당된 몫임을 알아야 한다는 것이다. 성경으로 답을 얻자.

 

 

Posted by 사랑으로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