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지 창조와 새 천지 창조

본문 : 창 1장, 계 21장, 요 1:1-5

창세기 1장의 ‘천지 창조’는 무엇이며, 계시록 21장의 ‘새 천지 창조’는 무엇인가?

창세기 1장의 천지 창조는 육의 세계 창조를 빙자한 영적 세계를 창조할 것에 대한 예언이며, 계시록 21장의 새 천지 창조도 영적 세계를 창조할 것에 대한 예언이니, 결국 같은 것을 말한 것이며, 때가 되면 이와 같이 창조된다.

하나님께서 하늘에 창조된 것을 먼저 보여 주신 것은 이 땅에도 그와 같이 창조하신다는 것이다(마 6:10 참고). 이는 모세도 먼저 하늘의 것을 보고 그와 같이 창조한 것과 같다(출 25장, 히 8장).

하나님께서 아담 범죄 이후 약 2천 년이 지난 후 창세기의 대략을 모세에게 말씀하신 것이다.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 백성이 애굽에서 창세기 1장 말씀대로 생육 번성한 후 가나안 땅을 정복하고 다스리라고 하셨다.

하나님이 창조하신 천지지간에 하늘에는 해․달․별들과 바람과 구름과 비와 공기가 있고, 땅에는 만물들이 있다. 하늘의 이 모든 것들은 우주 공간에 떠 있고, 땅의 지구촌에만 생명체가 존재하고 있다. 이는 생명체이신 창조주께서 그 생명(=말씀)으로 창조하신 것이다(요 1:1-4). 하나님의 대적자 마귀는 이 생명들을 죽이고 해하는 자였다. 그래서 하나님은 이 생명과 사망을 알게 하셨다.

하나님께서 창조하신 세계 지구촌은 참으로 아름답다. 낮에는 햇빛, 밤에는 달빛과 반짝이는 별빛, 하늘에는 구름이 있고 새가 날고, 땅에는 짐승들과 초목들이 있고 아름다운 꽃들이 피고 비가 오고 눈이 내리며, 바다에는 각종 물고기가 왕래하고 아름다운 산호가 꽃 같은 풍경을 이룬다. 나도 춘하추동 아름다운 풍경 속의 한 존재로 만물과 더불어 살고 있음은 참으로 기쁘고 즐겁고 영광스러운 일이다.

너무나 화려하고 아름다우며, 이것이 천국이다. 천지조화 만물지중에 나도 보기 좋은 한 존재로서 꽃이 되고 나비가 된다. 아니, 나는 그보다도 더 소중한 존재이다. 나는 만물에게 필요한 빛과 비와 공기같이 사랑의 생명체가 되고 싶다. 너도 나도 그리워하고 너도 나도 찾고 기다리며 원하는 참 생명의 꽃 향기로 영원히 만물의 기쁨이 되고 싶다. 내 사랑하는 친구 만물들이여, 아름다운 불변의 꽃 친구들이여! 이별 없는 사랑으로 함께 살아 창조주께 영원히 감사 또 감사하며 향기로 영광 돌리며 노래하리라. 지저귀는 새들같이 노래하고, 나비같이 춤을 추며, 꽃같이 아름다운 미소로 웃음 짓고, 밝은 향기 속에 흐르는 시냇물같이, 아침의 웃음같이, 천공(天空)의 아름답고 밝은 달의 미소같이 나도 웃으며 밝게 만물의 친구들과 함께 영원히 꽃 피우며 함께 살아 주께 감사하고 싶다. 하나님같이 예수님같이 서로 사랑하리라.

하나님의 대농(大農)이요 창작하신 천지 만물들의 아름다운 모습. 짓밟는 원수들을 잡아 가두고, 생명나무 잎이 되어 만물을 소성하는 신천 운수(新天運數) 찾아온 신천지에서 천년만년 영원히 그대와 함께 살리라.

아담 세계같이 망하지 않고, 노아 세계같이 망하지 않을 것이며, 모세의 세계 이스라엘같이 배반하지 않을 것이며, 선천 영적 이스라엘 같이 부패하지 아니하고, 영원한 아름다운 천국, 꽃 피고 웃음 짓는 새 천국 신천지에 살리라.

약속도 주 하나님이 하셨고, 이루심도 창조하심도 우리 하나님께서 하셨다. 이것이 창조의 약속이요, 이루신 새 천지 영원한 낙원 천국이다. 하나님도 천국도 천사들도 지상 새 천지에 오시고, 죽은 영들도 우리 하나님이 데리고 오신다(고전 15:22-23 참고). 함께 만나 사는 세상 아름답다. 죽음이 없고 사망과 고통이 없는 천국(계 21:1-4). 이전 세상이 지나가고, 새 하늘 새 땅 고요한 새 아침의 나라 신천지 만상들. 국경도 인종도 종교도 초월한 한 피 한 씨 받은 하나님의 아들딸들로 다시 난 새 피조물은 하나님의 나라 자녀들이다. 하늘의 빛과 비와 공기같이 생명의 은혜로 서로 사랑하는 사랑의 나라일세!

뻐꾸기는 자기 목에 피를 내어 새끼를 먹여 기른다는 말이 있다. 주님은 자기 피를 우리에게 먹여 죽음에서 다시 사는 부활로 생명을 주셨다. 천지 만물을 바라본다. 주께서 창조하신 아름다운 천지 만물들, 선하고도 착하다. 새 천지 낙원의 세계 천국의 가족들이여, 서로 사랑하자. 만물까지 창조하신 하나님의 사랑이 아닌가? 우리도 만물을 사랑하고 만물들도 우리를 사랑하니, 이것이 천국이다. 서로 사랑의 꽃 피우는 새로운 피조물이 되자.

나는 좋아 미소 지어 노래하며 춤추고 활짝 웃음 꽃 피울 때 아름다워. 창조주 하나님이 약속하신 나라 신천지, 신세계에서 아름다운 불변의 꽃이 되어 사랑의 주님께 선물이 되게 하여 주소서.

영원히 꿈마다 생각마다 낙원의 세계가 가슴에 들어오고, 웃음 짓는 주 하나님의 모습. 험악한 그 시절은 간곳없고, 안식의 춤이 절로 나오신다. 영원한 사랑의 꽃이 되어, 낙원의 세계 만물들의 호흡 되고 기쁨이 되리라. 아멘!

Posted by 사랑으로하나